에세이
온전한 내 시간과 공간. 누구의 방해도 받지 않고 스스로에게 집중할 수 있는 여행 이야기

E05

#휴식#1박2일#여행#호캉스
1.00
(해외배송 가능상품)
공급사 바로가기
기본 정보
상품명 E05
영문상품명 에세이
온전한 내 시간과 공간. 누구의 방해도 받지 않고 스스로에게 집중할 수 있는 여행 이야기
상품요약정보 #휴식#1박2일#여행#호캉스
1
에세이
온전히 내 시간, 나에게 집중할 수 있는 순간들
SNS 상품홍보
SNS 상품홍보
구매방법

배송주기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옵션선택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E05 수량증가 수량감소 에세이 (  )
아래 [ 구매하기 ] 버튼을 통해 결제페이지에서
상품별 쿠폰 및 적립금을 적용할 수 있습니다
TOTAL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때때로 나는 냥이와 좋은 친구가 있는 집을 벗어나, 먹고 쉬고 그리고 오로지 스스로에게 집중하기 위해 ‘호텔’을 찾고 있다. 단순히 코로나로 인해 여행을 못 가니 대체 만족을 위해서 라기보다는 1년에 한두 번 꼭 찾게 되는 나만의 의식이라고 할까. 올해는 다른 때보다 이 의식이 조금 더 간절해져 한동안 지역, 먹을거리, 놀거리 찾기에 설렜고 그리고 무엇보다 합리적인(?) 가격에 예약을 하고 싶어이곳저곳 사이트를 비교하게 되고…

‘이건 뭐 가까운 도쿄, 후쿠오카를 갈 때나 다를 게 없네.’

이번 호텔 투어 목적은 뚜렷했다. ‘1박2일 여행처럼 다녀오자’ 비행기가 보고 싶어 인천공항 근처의 호텔을 예약했고, 공항철도를 타고 티케팅을 하는 것처럼 3층 출국장에 올라가 커피를 마시고, 다시 도착층으로 내려가고. 너무나 썰렁했지만 이곳을 통해 여행을 출발했던 그간의 설렘이 가득한 곳을 꼭 한번 와보고 싶었다. 마치 나만 종일 기다리고 있었다는 듯 호텔 입구에서 안내를 받고 또 한 번 설레는 체크인을 하고 해외든 국내든 언제나 하는 말, "높은 층으로 부탁드려요." 순백의 침구, 프리 워터, 어메니티, 화이트 욕조, 슬리퍼까지 룸 곳곳의 모든 것이 여행의 설렘을 증폭시킨다. '나만의 공간과 시간을 가질 수 있으니, 좋다! 하루동안 이 모든 게 내 거구나. 맘껏 누리자.' 어디선가 이런 얘길 들은 적이 있다. 똑같이 쉬는데 왜 집에서는 이런 기분이 들지 않고 일부러 호캉스를 가서 쉬어야 할까에 대한 얘기로.

‘집은 희로애락 모든 게 담겨있는 공간이기 때문에
온전히 편하게 만은 쉴 수가 없는 곳이라고’

怒(로)와 哀(애)는 집에 남겨두고, 이곳에서는 침대에 누워 뒹굴뒹굴, 창문을 열고 바다를 느끼며 미드도 보고 미뤄놓은 에세이도 뒤적이며 온전히 내 시간을 누려본다.

잠시 호텔 주변도 산책하고 호텔 로비에서 와인 한 잔의 호사도 누리며 조용히 그리고 천천히 하나하나 눈과 머릿속에 채워 넣는다. 저녁은 누구의 방해도 받지 않고 이날만큼은 스스로를 대접해 주는 날이니 룸서비스를 이용한다. 찬찬히 메뉴를 보고, 블로거들의 후기도 보면서 전화를 하여 주문한다.

‘역시 국내 호텔이다 보니 언어의 긴장감 없이 좋긴 하구나‘

바닷가 앞 호텔이다보니 해산물 짬뽕 추천이 제일 많았다. 맥주 한 캔과 나만의 조촐하지만 또 호사스러웠던 식사시간은 여전히 좋은 기억으로 남아있다.

여행을 가든 출장을 가든 아침 시간만큼은 누구의 방해도 받지 않고, 적당한 산책을 하고 커피와 따듯한 크루아상을 먹는 이 시간을 정말 좋아한다.어쩌면 이 시간 때문에 호텔을 찾는 게 아닐까 할 정도로 한 시간 정도는 오로지 먹는 거에 집중을 한다.천천히 아주 천천히!

편안함 잠자리, 정돈된 인테리어, 맛있는 조식으로 쌓여 있던 안 좋은 감정들, 스트레스를 비워내고 일상으로 복귀를 위해 다시 녹색불을 켜고 출발해본다. 이렇게 잠시 나오면 피로해진 몸과 마음을 비워내게 되고 자신에게 집중하니 저절로 좋은 생각과 하고 싶은 일들, 그리고 보고 싶은 사람들 생각이 많이 나게 된다. 다음 번 비워내기 여행을 준비 중이며 이번엔 비행기를 타고 갈 수 있는 곳이었으면 좋겠다는 희망을 꿈꿔본다.

팀장님10

여행사진으로 가득한 트래블메이트 회사 소개서에 반해 입사했고, 지금은 상품 소싱과 제작일을 하고있다.
제주와 일본을 좋아하고, 요즘은 기차 노선도를 보면서 지방의 숨은 곳을 찾아다니는 소소한 여행에 빠져있다.

Merchandising Dept. 이현정

배송안내

배송 방법 : 택배
배송 지역 : 전국지역
배송 비용 : 2,500
배송 기간 : 1일 ~ 3일
배송 안내 :
•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월~금(공휴일 제외) 16시 전 입금 완료된 건에 한해 당일 출고됩니다. 다만, 상품 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 기본적인 배송 기간은 1~3일이며, 제주 및 도서산간 지역은 2~5일이 소요됩니다.
• 4만원 미만 구매 시 기본 배송비(2,500원)가 부과됩니다. (단, 제주 및 도서산간 지역은 추가 배송비 발생)

교환 / 반품안내

교환 및 반품 주소

• [17525] 경기도 안성시 일죽면 사실로147 에버게인 물류센터 A동 트래블메이트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가전제품의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예 : 가전제품, 식품, 음반 등, 단 액정화면이 부착된 노트북, LCD모니터, 디지털 카메라 등의 불량화소에 따른 반품/교환은 제조사 기준에 따름)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단, 화장품등의 경우 시용제품을 제공한 경우에 한함)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센터 1599-2682 혹은 Q&A 게시판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AS안내

트래블메이트 브랜드 여행가방은 구입한 날로부터 보증기간 1년 동안 품질 보증 및 무상 애프터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AS 신청 및 관련 문의사항은 고객센터 1599-2682 혹은 Q&A 게시판을 통해 접수해주세요.

REVIEW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상품후기쓰기 모두 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Q&A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